• 조회수 2938l좋아요 4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우리나라에 처음 소개되는 네덜란드 그림 작가인 ‘유리 슬레거스’작가의 『엄마를 위해!』입니다.
    아이와 엄마가 함께 힐링 되는 그림책. 가슴이 따뜻해지는 엄마 개구리와 아기 개구리의 사랑 이야기입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1 세상에서 가장 멋진 선물
엄마 개구리의 물 밑을 보세요. 엄마 개구리는 올챙이들을
정성껏 보살피고 있습니다. 아기 개구리는 그런 엄마를
응원하고 싶었을까요? 엄마에게 세상에서 가장 멋진 선물을
주겠다고 말하고 있어요. 아마 사랑하는 마음의 표현을
선물로 하고 싶었나 봐요. 아기 개구리의 귀엽고 사랑스러움은
엄마 개구리에게 힘든 육아도 잊게 하는 큰 힘이 될 거예요.

#2 엄마, 무서워하지 마세요!
아기 개구리는 풀잎으로 칼까지 만들어 용감하게
엄마를 지키고 있어요. 어디서 저런 용기가 났을까요?
크고 무서운 새가 옆에 있는데 말이죠.
그건 역시 사랑하는 마음이겠죠? 아기 개구리의
귀여운 모습을 엄마 개구리는 팔짱을 끼고
미소 지으며 올려보고 있네요. 옆의 무서운 큰 새는
걱정하지 마세요! 응달이 질 만큼 큰 풀잎에 숨어
있으니까요. 그런데 보이세요? 아주 작게 보였던 달이 이제 본격적으로 떠오르고 있어요!

#3 아름다운 엄마
엄마 개구리 머리의 화관을 보세요. 어디서 저렇게 아름다운
꽃들만 골라서 가져왔을까요? 다소곳이 꽃 한 송이를
들고 미소짓고 있는 엄마는 정말 아름답습니다.
아기 개구리 눈에도 그렇겠죠?
아기 개구리는 엄마를 위해 거미가 열심히 잡아 놓은
곤충으로 케이크를 만듭니다. 어찌나 맛있어 보이는지
입맛을 쩝쩝 다시면서 말이죠. 거미는 화가 많이 나
아기 개구리에게 "저리 가, 이 녀석아!"라고 소리치는 것 같아요.
#4 달을 선물로 드릴게요.
이제 달은 중천에 떴고, 어둠이 찾아왔어요.
까만 밤, 밝은 달이 아기 개구리에게
참 멋져 보이나 봐요! 혹시 아기 개구리는
보름달이 될 때까지 기다렸을까요?
달이 얼마나 밝은지 엄마와 아기 개구리의
얼굴이 환히 보여요. 수면 위 달그림자도
보이고요. 저 멀리 달까지 닿을 듯한 높은 나무도 보이네요!

#5 무섭지 않아요.
아기 개구리는 무섭지도 않은가 봐요.
높은 나무의 나뭇가지 사이를 폴짝폴짝 뛰어
달을 따러 갑니다. 어둠 속에서 부엉이가
아기 개구리를 지켜 보고 있지만,
엄마 개구리가 지켜 보고 있을 테니
부엉이도, 높은 곳도 무섭지 않아요.

#6 잡았다!
아주 높은 곳까지 올라간 아기 개구리는
나뭇가지가 부러져 떨어지고 말지만,
엄마 개구리가 아기 개구리를 잽싸게
달려와 아기 개구리를 잡아 줍니다.
아기 개구리는 달을 못 땄다며 슬퍼하지만
엄마 개구리는 ‘괜찮아, 아가야.
아주 잘했어.’라고 말해줍니다.
엄마 개구리는 사랑스러운 뽀뽀도 해주는
아기 개구리가 세상에서 가장 멋진
선물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림작가 정보
  • 유리 슬레거스
  • 네덜란드 통게렌(Tongeren)에서 태어나 벨기에의 하셀트(Hasselt)에서 응용 시각예술을 공부했습니다.
    재료를 섞어 그리는 걸 좋아하고, 책은 물론 앨범 표지 그림도 그립니다.
    슈퍼영웅, 털이 곱슬곱슬한 강아지, 큰북을 좋아합니다.
    2009년 봄에 《연》 《감히!》의 그림을 그렸고, 그 후 글과 그림을 쓰고 그린 책으로는
    《아빠는 우리 집에 비해 너무 커》 《큰 동물원 칫솔 책》 《우리 집에 사자가 있다!》 등이 있습니다.

번역가 정보
  • 김선희A
  • 한국외국어대학교를 졸업하고, 대학원에서 "외국어로서의 한국어 교육"을 공부했다. 2002년 단편소설 <십자수>로 근로자문화예술제에서 대상을 수상했으며, 2007년 뮌헨국제청소년도서관(IJB)에서 펠로우쉽(Fellowship)으로 아동 및 청소년문학을 연구했다. 옮긴 책으로는『일곱 번의 여름과 괴짜 할머니』『켄터키 후라이드 껍데기』『괜찮아 괜찮아 욱해도 괜찮아』『홈으로 슬라이딩』『팻걸 선언』『짝퉁인디언의 생짜일기』『벨리퉁 섬의 무지개 학교』『내 이름은 도둑』, 쓴 책으로는 『얼음공주 투란도트』『우리 음식에 담긴 12가지 역사 이야기』『둥글둥글 지구촌 음식 이야기』 등 60여 권이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