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627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카프카와 어린 소녀의 실화

    돈이나 물건이 사람보다 더 중요하다고 믿는 세상을 마치 나쁜 꿈속처럼 그렸던 작가 프란츠 카프카. 그가 죽기 1년 전 공원에서 만난 한 소녀와의 사이에 실제로 일어났던 일을 감동적인 그림책으로 꾸몄습니다. 공원을 산책하던 마흔 살 노총각 카프카 아저씨는 혼자 울고 있는 소녀를 발견하자 다가가서 사연을 물었고, 소녀는 자기가 무척 아끼는 인형을 잃어버렸다고 말합니다. 공원 안을 샅샅이 뒤졌어도 인형을 찾을 수 없자, 카프카 아저씨는 소녀를 실망시키지 않으려고 엉뚱한 상상력을 발휘합니다... 병색이 짙어 죽음을 1년 앞두고 있던 세계적인 작가가 낯선 소녀에게 문학적 상상력을 발휘해 선물했던 이야기는 백 년이 지난 지금도 읽는 이에게 큰 감동을 줍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허구보다 더 감동적인 실제 사연

“언젠가 우리는 사랑하는 모든 걸 잃게 되지.
하지만 사랑은 언제나 또 다른 모습으로 반드시 우리에게 돌아온다는 걸 잊지 마.”

인형을 잃어버린 소녀의 상실감을 치유해주고자 카프카 아저씨는 인형이 넓은 세상을 경험하고자 먼 여행을 떠났다고 말합니다. 물론 아저씨의 상상력이 만들어낸 이야기였죠. 그러고는 저녁에 편지를 쓰고, 다음 날이면 인형이 보내왔다며 소녀에게 전해줬습니다. 인형은 전 세계를 여행하고, 다양한 사람을 만나면서 겪은 놀라운 경험을 소녀에게 들려줍니다. 나중에는 심지어 좋은 짝을 만나 결혼했다는 소식까지 전합니다.
카프카 아저씨는 일 년 뒤에 세상을 떠났고, 오랜 세월이 흘러 소녀도 무럭무럭 자라 어른이 됐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그녀는 오래된 인형 속에 들어 있던 놀라운 비밀을 발견하게 됩니다.


감성적인 그림이 전하는 착한 마음

자칫 자기 자신에게만 몰두해서 주위를 돌아보지 않고, 남의 불행이나 슬픔도 모른 척하고 살아가기 쉬운 오늘날, 카프카와 엘시의 이야기는 읽는 이의 가슴을 따듯하게 해줍니다. 아끼는 인형을 잃어버려 슬퍼하는 엘시를 행복하게 해주려고 카프카 아저씨는 작가적인 상상력을 발휘해서 인형에 생명을 불어넣고, 먼 나라를 여행하게 해서 신나는 모험 이야기를 엘시에게 들려주게 합니다. 그렇게 엘시가 행복을 느끼면 틀림없이 카프카 아저씨도 행복했을 겁니다. 그리고 그 마음은 아주 오랜 세월이 흐른 뒤에까지 기적처럼 엘시에게 전해집니다. 이 아름다운 일화는 특히 음악처럼 잔잔하고 매력적인 그림을 통해 시각적으로 전달됩니다. 마지막 장을 덮고 나서도 그 여운이 오랫동안 남는 아름다운 그림책입니다.
그림작가 정보
  • 김수지
  • 1985년 경기도 출생. 어릴 때부터 막연히 그림 그려서 먹고살길 꿈꿨지만 대학 졸업 후 그림과 담을 쌓고 현실과 타협하는 직장인으로 변신, 심심한 20대를 보냈다. 그래도 그림을 놓아버릴 수 없었기에 예술 커리어의 길을 걷는 지인들을 보며 질투하고 절망하다 31살 마지막 날 결국 회사를 그만두고 일러스트레이터가 되었다. 2017년 ‘꿈’과 ‘연옥’을 소재로 한 모노톤 판타지 작품들로 HILLS 동인들과 그룹전을 열고 이듬해 봄 『잘못』 초기 에피소드들로 구성된 독립 출판물을 간행했다. 현재 서울에서 남편과 고양이 세 마리와 함께 작업실 겸 영상 회사를 운영하고 있으며, 여전히‘꿈’을 소재 삼아 하루 긴 시간을 잠에 할애하고 있다.

글작가 정보
  • 이나무
  • 프랑스 파리 4대학에서 앙드레 말로에 대한 연구로 문학박사 학위를 받고, 파리 8대학 철학박사 과정에서 엠마누엘 레비나스에 대한 논문을 준비했습니다. 귀국 후 출판사 편집자로 오랫동안 일했으며 그래픽노블 『마리 앙투아네트, 왕비의 비밀일기』 『자이 자이 자이 자이』 『오리엔탈 피아노』 『최초의 인간』 등 여러 권의 그래픽노블뿐 아니라 누구나 쉽게 읽을 수 있는 몇 편의 프랑스 철학책, 그리고 『올망졸망 철학교실』 『유토피아』 『이건 내 나무야』 『조금 많이』 『내 친구 수지』 등의 어린이책을 우리말로 옮겼고 최근에는 창작에 몰두하고 있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