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014l좋아요 1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말이 트이고 생각이 무럭무럭 자라는
    우리 아기 첫 말놀이 그림책 《엄마랑 나랑》

    노란상상 아기 그림책 1권. 《엄마랑 나랑》은 새근새근 잠을 자던 아기 거북이 처음 알을 깨고 나오는 순간, 꼬물꼬물 올챙이가 처음 두 팔을 쭉 뻗는 순간 등 아기 동물들의 감동적인 성장 과정을 볼 수 있는 그림책입니다. 다채로운 색감과 귀엽고 사랑스러운 동물 묘사로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이야기는 단순하면서도 리듬감이 풍부해 누구나 쉽게 따라 읽을 수 있습니다. 엄마의 시점과 아기의 시점이 반복해 등장하기 때문에 서로에게 주고받듯 말하며 읽는 재미가 있습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입이 톡톡! 귀에 쏙쏙!
귀여운 동물 친구들과 즐거운 말놀이를 시작해요

아기들은 병아리라는 단어보다는 ‘삐악삐악’을, 토끼라는 단어보다는 ‘깡충깡충’을 훨씬 빠르게 습득합니다. 그 이유는 소리를 흉내 내는 말 ‘의성어’와 모양이나 움직임을 흉내 내는 말 ‘의태어’가 운율과 리듬을 갖고 있기 때문이죠. 의성어와 의태어는 이제 막 말문이 트인 아기도 편하게 발음할 수 있어 영유아의 언어 발달에 큰 도움이 됩니다.

우리 아기 첫 말놀이 그림책 『엄마랑 나랑』을 통해 동물의 행동과 특성을 표현한 다양한 의성어와 의태어를 만나 보세요. 엄마 아빠의 목소리로 리듬감 있게 읽어 주면 아기가 말을 따라 하면서 자연스레 말문이 트일 수 있습니다. 노랫말처럼 반복되는 이야기 구조는 한 번 들어도 귀에 쏙쏙 들어오기 때문에 여러 번 반복해, 읽고 또 읽는 재미가 있습니다. 무엇보다 노래하듯 책을 읽을 수 있어 책 읽기가 낯선 아기들에게도 흥미로운 경험이 될 것입니다.

엄마의 목소리와 아기의 목소리로
함께 책을 읽으며 마음을 나누어요!

『엄마랑 나랑』에서는 처음 세상을 마주하는 아기 동물들의 모습과 훌쩍 자라 엄마와 함께 기쁨을 나누는 아기 동물들의 모습을 교차해 보여 줍니다. 이는 영아기 단계에서 부모와의 애착 형성을 시작으로, 유아기 단계에 이르러 애착 행동이 능동적이고 분명해지는 과정을 묘사한 것입니다. 이뿐만 아니라 엄마와 아기의 시점이 번갈아 등장하기 때문에 앞부분은 엄마의 목소리로, 뒷부분은 아기의 목소리로 읽으며 서로 마음을 나누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영유아기에 형성된 애착은 성장기와 성인기를 지나 인생 전반에 걸쳐 대인관계 형성에 큰 발판이 됩니다. 『엄마랑 나랑』를 통해 아기와의 정서적 친밀감을 높이고, 끈끈한 유대 관계를 형성하는 시간을 마련해 보세요. 아기와 함께하는 시간이 더욱 풍성해질 것입니다.

일상을 따뜻한 시선으로 담아내는
조현진 작가의 세 번째 작품 『엄마랑 나랑』

아기와 함께하는 순간순간은 놀라움의 연속입니다. 품 안에 있던 아기가 두 발로 일어서 첫걸음마를 떼고, 옹알옹알하던 말소리가 어느새 탁 트이는 순간처럼 마법 같은 순간은 없을 테니까요. 『엄마랑 나랑』을 쓰고 그린 조현진 작가는 아기가 성장하며 경험했던 잊을 수 없는 순간들을 간직하기 위해 이 책을 썼습니다. 작가 특유의 밝고 따스한 색감은 마치 아기의 성장을 응원하는 듯합니다. 작가이자 한 아기의 엄마로 써 내려간 이 책에는 아기를 사랑하는 따뜻한 시선이 담겨 있습니다.

상상 아기 그림책 시리즈 『엄마랑 나랑』은 노란상상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보드북입니다. 뇌의 전 영역이 고루 발달하는 0~3세 시기의 성장에 필요한 다양한 놀이를 주제로 다룹니다. 여러 가지 표현들을 통해 우리말의 재미를 느끼고, 생각이 무럭무럭 자라나는 상상 아기 그림책 시리즈와 함께 책 읽는 즐거움에 빠져 보세요. 그리고 다음 이야기 상상 아기 그림책 『아빠랑 나랑』도 많은 기대 부탁드립니다!
그림작가 정보
  • 조현진
  • 꼭두 일러스트 교육원에서 그림책을 공부했습니다. 이야기를 상상하고 그림을 그리는 일을 가장 좋아합니다. 〈나랑 결혼할래?〉는 모두의 마음속에 있는 처음 사랑 이야기가 싹 트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쓰고 그린 그림책입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