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2858l좋아요 4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해 보고 싶던 일을 마음껏 해 본다는 건 정말 멋진 일이지요? 『도대체 그 동안 무슨 일이 일어났을까?』는 어른들 곁에서 어른들의 의젓한 모습들을 지켜보며 흉내내고 싶어하는 아이들의 순수한 마음이 잘 나타난 그림책입니다. 눈처럼 하얀 털을 가진 토끼 한 마리를 통해서 보는 그 어린 마음이 어여쁩니다. 넘치는 상상력으로 웃음을 머금게도 합니다.
    출판사 리뷰
그림작가 정보
  • 이호백
  • 이호백은 서울대 응용미술과를 졸업하고, 고려대 대학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한 후 파리 제2대학 커뮤니케이션과 이미지 인스티튜트에서 수학했다. 프랑스에서 공부할 때 우연히 토미 웅게러의 그림책을 본 충격으로 그림책은 바로 이렇게 만들어야 하는 거구나 하는 생각에 사로잡혔다. 89년에 프랑스로 가 93년에 귀국한 이호백은 삼성출판사, 길벗어린이 등 어린이책 전문 출판사에서 기획과 편집일을 맡는가 하면 직접 운영을 하게 된다.
    출판인과 작가의 길을 동시에 걷고 있는 이호백은 그림동화의 소재를 대부분 자신의 일상에서 얻는다. 낯설지 않게 접근할 수 있는 것이 설득력 있고 교육적 효과가 크기 때문이다. 1995년 어린이책 전문 출판사인 재미마주를 만든 이래 6년간 고작 13권의 책을 출판했다. 책 한 권 만드는 데 걸리는 시간은 평균 3년이다. 한 해에 100여권씩 책을 내는 아동출판사에 비하면 기이하기까지 하다.
    이호백 대표는 가장 자연스러운 그림, 가장 감동적이고 예술적인 그림을 만들어내기 위해 수백장의 그림을 직접 그리며 작가가 지칠 때까지 씨름한다. ‘감동을 주는 그림책, 예술적인 그림책’에 대한 그의 신념은 2001년 스위스 바젤에 있는 국제어린이도서협의회(IBBY)에서 지난 50년간 만들어진 가장 우수한 어린이책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
글작가 정보
  • 이호백
  • 1962년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산업 미술학과와 고려대학교 신문방송학과 대학원을 졸업한 후, 파리 2대학 커뮤니케이션 이미지 인스티튜트에서 공부했습니다. 1993년 아동도서 기획회사인 재미마주를 설립하고,『꼬마 책 동물의 세계』『담이네 식구』『꿈의 동물원』『내가 처음 가 본 그림박물관』『우리 문화 발견』『쥐돌이는 화가』『도대체 그 동안 무슨 일이 일어났을까?』『토끼탈출』등 여러 책을 기획하고 그림을 그렸습니다.
번역가 정보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토끼는 이리 저리
    별점 :
    작성자 :
    2007-06-22
    조회수 : 352
    토끼는 무엇을 하고 있을까..?

    식구들이 모두 나갔을 때 베란다에 있는 토끼는 집 안으로 슬그머니 들어온다. 들어와서는 식구들이 보는 책도 보고 화장도 해보고 롤러 브레이드도 타보고 피곤해서 침대에 누워 한 숨 자기도 하고.
    이렇게 집 안에서 평소에 궁금했던 것들을 모두 경험해보고는 베란다의 자기집으로 조용히 돌아간다. 토끼는 아무런 일이 없는 듯 있지만 토끼가 다닌 곳에는 흔적이 남아있다.

    나도 아파트 베란다에서 토끼를 이렇게 키워본 적이 있다. 이 책에서 토끼는 우리 토끼도 그러지 않았을까 하고 생각해보게한다. 행동들이 비슷하기 때문이다. 토끼가 평소에 보여주는 행동들을 유심히 관찰해서 그렸다는 것을 느끼게 해준다. 얌전히 있는 토끼를 보며 상상을 해보게 되는 책.

    작성자 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