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유정
  • 배유정은 어릴 적부터 유일하게 싫증나지 않는 일이 그림 그리기였습니다.
    스케치북과 크레파스를 놀이 삼아 날마다 상상 속에 빠져 지냈습니다.
    알록달록 맘에 드는 물감과 색연필을 찾아내면 기분이 좋아집니다.
    내면, 우주, 순환 같은 낱말들을 좋아합니다. 
    그 낱말들을 오랜 시간 들여다보고 귀 기울여 첫 그림책을 내었습니다. 
  • 전체 그림책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