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원우
  • 1964년 인천에서 태어나 추계예술대학에서 서양화를 공부했습니다. 지금은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리고 있고, 작품으로는 그림책『홍길동』『나도 알고 보면 괜찮은 아이예요』『고기잡이』『하루에 한 가지씩』『초록나라 병정들』『갯벌에 뭐가 사나 볼래요』『갯벌에서 만나요』『뻘 속에 숨었어요』등이 있습니다.
  • 전체 그림책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