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금자
  • 대학에서 회화를 전공하고 오랫동안 디자이너로 일하다가 지금은 그림책을 만들고 있다. 첫 번째 창작 그림책 『사소한 소원만 들어주는 두꺼비』로 비룡소 황금도깨비상 우수상을 받았다.  

  • 전체 그림책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