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하우 스키빈스키(Michał Skibiński)
  • 1930년생. 일기를 쓸 당시, 바르샤바초등학교 1학년 학생이었다. 지금은 고요한 노인으로 오늘을 살고 있다. 

  • 전체 그림책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