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책자세히보기
    점묘법과 숨은그림찾기의 다른 매력에 푹 빠지게 되는 책
    별점 :
    작성자 : 류미현
    2017-01-11
    조회수 : 37

    


    점묘법으로 그림을 그린 <문장부호>


     


    책장을 펼치면 작은 씨앗 하나 톡 떨어진 장면으로 시작합니다.


    흙위에 떨어진 씨앗 하나의 장면이지만 거대한 우주속 블랙홀과 같은 묘한 느낌을 주는 것은


    작은 점 하나하나 찍어서 표현한 점묘화의 특성 때문인것 같습니다.


    제비꽃의 한장면 한장면이 아름답기 그지 없지만 작은 씨앗이 뿌리를 내려 제비꽃 군락을 이루고,


    작은 알 하나에서 꼬불꼬불 애벌레가 나와 나비로 성장하는 과정이


    점이라는 물리적 표현방법과 어울려서 다양한 의미를 전달받게 됩니다.


    그런데 제목은 왜 문장부호일까요?


    그림책을 자세히 보신 분들만 알 수 있는 발견이 숨어 있습니다 ^^



    ​책의 소개글을 보면서 제목이 왜 문장부호일까라는 궁금증이 일었다.


    책을 멀리서 놓고 보았을 땐 수채화 느낌이 물씬 났는데,


    가까이 두고 보니 하나하나 점으로 표현된 그림이..


    정말 정성이 듬뿍 담긴 책이구나 싶었다.



    작은 씨앗이



    떨어졌어요


    .


    라는 문장과 함께 ​떨어진 작은 씨앗 그림..


    .


    마침표다.


    그렇게 그림 속에서 마침표(.), 쉼표(,), 느낌표(!), 물음표(?)를


    숨은 그림찾기 하듯 찾아 보는 재미가 있는 그림책.



    책 내용은 꽃과 나비의 성장 과정을 보여주고,


    그를 점을 찍어 그림을 그렸다.


    그리고, 숨겨져 있는 문장부호들..


    아이들과 처음 책을 볼 때는 글 내용만, 그림만 봤는데..


    어느새 숨겨져 있는 문장부호 찾는 재미에 책을 보고 있는 아이들.



    책을 보는 재미가 있던 책.


    ​​

    작성자 리뷰 더보기
번호 책 제목 리뷰 제목 작성자 등록날짜 조회
533 문장부호 점묘법과 숨은그림찾기의 다른 매력에 푹 빠지게 되는 책 류미현 2017-01-11 38
532 할머니 집에 가는 길 할머니 집에 가고 싶게 만드는 책 류미현 2017-01-11 22
531 빨간 나무 우울하고 두려운 현실 속에도 한 줄기 희망이 [이상희/한국일보 20170106] 그림책박물관 2017-01-10 33
530 균형 손 잡으면 흔들리는 너도 균형 잡을 수 있단다 [소윤경/한국일보 20161216] 그림책박물관 2017-01-10 24
529 할머니 주름살이 좋아요 우리가 살아온 시간들 [이루리/레디앙 20161202] 그림책박물관 2016-12-14 86
528 한밤중 개미 요정 한복입은 요정들… 지친 엄마 대신 집안일 척척 [김지은/문화일보 20161202] 그림책박물관 2016-12-14 72
527 집으로 가는 길 깜깜한 밤골목 걷는 토끼 모녀… 무사히 귀가했을까? [김지은/문화일보 20161117] 그림책박물관 2016-12-14 68
526 나는 지하철입니다 덜컹 덜컹… 힘은 없지만 ‘진짜’인 삶을 담은 그림책 [김지은/문화일보 20161104] 그림책박물관 2016-12-14 35
525 잘 가, 안녕 ‘로드킬 동물’ 정성스레 장례 치러주는 할머니 마음 [김지은/문화일보 20161021] 그림책박물관 2016-12-14 29
524 나는 지하철입니다 지하철 마디마디 삶을 싣고 달린다 [최정선/한국일보 20161125] 그림책박물관 2016-12-14 33
523 소중한 하루 더없이 소중한 하루! 김정은 2016-11-29 96
522 이건 내 모자가 아니야 우거진 물풀 속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을까? [한국일보 20161118] 그림책박물관 2016-11-21 94
521 나의 작은 집 카센터, 사진관, 모자공장… 모퉁이 작은 집 30년 풍경 [한국일보 20161111] 그림책박물관 2016-11-14 93
520 지혜로운 멧돼지가 되기 위한 지침서 인간들 때문에 산에서 쫓겨난 멧돼지는 어디로… [한국일보 20161104] 그림책박물관 2016-11-09 92
519 끝지 참 놀랍고 대단한 책입니다. 김숙영 2016-11-03 125
518 에밀리 바바라 쿠니를 사랑하게 만든 그림책입니다. 김숙영 2016-11-03 100
517 검은 새 슬플 때 눈물이 흐르듯 쓰고 싶고 그리고 싶은 강렬한 욕구가 생깁니다. 김숙영 2016-11-03 78
516 앤디와 사자 (Andy and the Lion) 이 책을 생각하면 유쾌한 기분과 함께 어린 아들의 웃음소리가 떠오릅니다 김숙영 2016-11-03 73
515 잘 가, 안녕 로드킬 당한 동물 떠나 보내는 할머니의 수레 [한국일보 20161006] 그림책박물관 2016-10-14 194
514 달님의 산책 꿈 속 아가, 달이 돼 구름 위를 산책하렴 [국제신문 20160923] 그림책박물관 2016-10-06 179